조수향,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출연 확정… 아시안게임 배드민턴 금메달리스트 이영심 役



조수향이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에 합류, 눈 뗄 수 없는 걸크러시 매력을 선사한다.2022년 상반기 방송 예정인 새 드라마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는 싱그러운 스물다섯, 운동이 전부인 박태양(박주현 분) 선수와 운동이 직업인 박태준(채종협 분) 선수가 배드민턴 실업팀에서 벌이는 뜨거운 스포츠 로맨스 한 판을 그린다. 셔틀콕의 깃털처럼 간지럽고, 최고 시속 493km로 강력하게 꽂히는 로맨스를 예고한다.극 중 조수향은 아시안게임 배드민턴 금메달리스트 출신인 전직 국가대표이자 실업팀 유니스 소속 선수 ‘이영심’으로 나선
기사 더보기


먹튀검증 ☜ 클릭! 확인해 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