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청소년대표팀 최재호 감독 “문동주, 심준석, 박준영 선발 … 박영현 마무리 구상”



(한국스포츠통신 = 전상일 기자) 모두가 만족하는 '대표팀'이다.많은 야구 관계자들이 현재 꾸릴 수 있는 최강 전력의 대표팀이라고 이구동성으로 입을 모았다. 선발이 이해가 안 되는 선수도 없고, 아쉬운 선수도 없다. 20인 전원이 프로지명권에 있는 선수들이다. 그럼에도 어렵사리 전화 연결이 된 최재호 대표팀 감독은 “어디 부족한 부분이 없느냐. 나는 아쉽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최 감독은 최종 20인 엔트리를 결정한 배경과 향후 전력에 대한 구상을 조목조목 밝혔다. # “심준석, 문동주, 박준영이 선발 요원 … 박영
기사 더보기


먹튀검증 ☜ 클릭! 확인해 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