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래프트 기획] 김영웅, 윤동희, 김도현, 윤도현, 한태양 등 주목 … 2차지명 내야수 지명 후보는 누구?



(한국스포츠통신 = 전상일 기자) 9월 13일 펼쳐지는 2022 2차 신인드래프트는 좋은 내야수가 많다. 상위권은 다소 약하지만, 평균치는 예년보다 더 높다는 것이 전반적이 평가다. 다들 뚜렷한 특징을 보유하고 있다. 따라서 팀별 상황에 따른 옥석 고르기가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 이번 2차지명에서 가장 빨리 나갈 내야수는 물금고 김영웅이다. 최상위 순번이 유력하다. 1라운드에서는 유일한 내야 지명 후보다. A구단 관계자는 “우리 구단에서 판단하기에 김영웅은 3루 자원이라고 본다. 이재현은 안정적인 유격수 자원이다. 하지만 공격력은
기사 더보기


먹튀검증 ☜ 클릭! 확인해 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