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한 사람만” 배우 고태진, 김경남 회상 속 불행한 아버지로 첫 등장…충격의 ‘동반자살 시도’!



신예 고태진이 호평 속에 방송 중인 휴먼 멜로드라마 JTBC ‘한 사람만’에서 살인 청부업자 민우천(김경남 분)의 불행한 과거 회상 속 아버지로 등장, 절절함을 더했다.티앤아이컬쳐스 소속 배우 고태진은 21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한 사람만’(극본 문정민 연출 오현종 제작 키이스트, JTBC스튜디오) 2회에 행복하던 시절 어린 우천의 아버지로 등장했다. “처음 하는 외식”이라며 잔뜩 들뜬 아들 우천을 데리고 승용차에 탄 우천의 부모는 “아까 소고기 먹는다면서?”라며 자상하게 미소지었고, 우천은 “짜장면”이라며 소박한 소망을
기사 더보기


먹튀검증 ☜ 클릭! 확인해 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