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2022 KBO 1차지명 유력후보 문동주‧조원태, U-23 대표팀 승선 최종 확정



(한국스포츠통신 = 전상일 기자) 2021년 고교야구 우완‧좌완 최대어인 문동주(광주진흥고)와 조원태(선린인터넷고)가 박태호 감독이 이끄는 U-23 대표팀에 승선한다.본지의 취재 결과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는 문동주와 조원태의 선발을 결정하고, 이를 각 학교에 공식적으로 통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원태의 소속 팀인 선린인터넷고 박덕희 감독은 본지와의 전화 통화에서 “이번 U-23 대표팀에 승선하게 된 것이 사실이다. 영광스러운 일이다. 대표팀 선수 2명이 이탈하면서 문동주 선수와 함께 들어가게 된 것으로 알고 있다.”라고 말했다. 문동
기사 더보기


먹튀검증 ☜ 클릭! 확인해 보기


추천 기사 글